강서구

모바일 전체 메뉴

모바일 검색
통합검색

강서구


보도자료

화곡중앙골목시장, '전통시장 연계형 도시재생 시범사업'으로 날개를 달다
작성자 홍보정책과 날짜 2020-02-13
이메일 2011111134@gangseo.seoul.kr
연락처 02-2600-6517
부서 도시재생과

강서구, 4년간 총 100억 원의 도시재생 사업비 지원받아
공동체 활동 지원과 기반시설 확충 사업 적극 추진


  서울 강서구(구청장 노현송)는 서울시에서 전국 최초로 시도하는 ‘전통시장 연계형 도시재생 시범사업’ 대상지로 화곡중앙골목시장이 선정됐다고 13일 밝혔다.
  ‘전통시장 연계형 도시재생 시범사업’은 지역 주민들이 주체가 되어 쇠퇴한 전통시장과 인근 주거지의 환경개선, 공동체 회복 등 
  사회, 경제, 문화적 활력을 회복하는 통합적 도시재생 사업이다.

  지난해 5월 화곡중앙골목시장(강서구 월정로30길 63) 일대 160,000㎡ 지역이 도시재생 시범사업 후보지로 선정됐다.
  이후 지역 주민과 상인들로 구성된 주민모임인 ‘볏골재생사업 추진위원회’가 중심이 되어 화곡중앙골목시장에 주민소통 공간인 ‘볏골마을’을 설치했다.
  특히 주민모임은 주민협의체 활성화 회의(35회)와 재생사업 홍보, 도시재생 교육 및 워크숍(328명 참여), 선진지 견학 등 도시재생을 위한 다양한 사업을 추진했다.
  이러한 지역 주민들의 적극적인 참여와 높은 사업 효과가 좋은 평가를 받아 화곡중앙골목시장이 전통시장 연계형 도시재생 시범사업 대상지로 선정됐다.
  앞으로 화곡중앙골목시장 일대 지역은 서울시로 부터 4년간(2020~2023) 총 100억 원의 사업비를 지원받아 
  지역주민 공동체 활동 지원과 기반시설 확충 사업 등 전통시장 활성화와 주거지 재생을 위한 사업이 추진된다.

  노현송 강서구청장은 “지역 주민과 상인들의 적극적인 참여와 노력으로 도시재생 사업 대상지로 선정되는 쾌거를 이루었다.”며 
  “도시재생 사업이 성공적으로 추진될 수 있도록 주민과 함께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구는 지난해 도시재생 추진을 위한 다각적인 노력으로 화곡8동과 화곡본동이 골목길 재생사업 최종 대상지로 선정된데 이어 
  공항동 일대가 서울시 도시재생활성화 지역에 선정되는 성과를 이룬바 있다. 

  이에 대한 자세한 문의는 강서구청 도시재생과(☎02-2600-6517)로 하면 된다.
수정일자 2020-02-13


제2유형
본 저작물은 "공공누리" 제2유형:출처표시+상업적 이용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

만족도평가 만족도보기

사용자 만족도 평가 및 의견
페이지의 내용이나 사용편의성에 만족하십니까?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