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서구

모바일 전체 메뉴

모바일 검색
통합검색

강서구


보도자료

버려진 공간, 녹색 쉼터 텃밭으로 재탄생
작성자 홍보정책과 날짜 2019-04-24
이메일 honey2k@gangseo.seoul.kr
연락처 02-2600-6628
부서 지역경제과

강서구, 오는 30일까지 싱싱텃밭 및 옥상텃밭 참가자 모집
사회복지시설 이용자 원예프로그램 제공 등 텃밭치료도 병행


  서울 강서구(구청장 노현송)가 생활 속 힐링을 주는 도시농업 활성화에 적극 나선다.
  구는 오는 30일까지 버려진 유휴공간을 활용해 텃밭으로 바꾸는 옥상텃밭과 사회복지시설 내 텃밭을 조성하는 싱싱텃밭 참가자를 모집한다고 밝혔다.

  옥상텃밭은 공공기관, 공동주택 및 개인주택, 상가 옥상을 활용하여 텃밭으로 만들며 도심 내 열섬현상을 낮추고 생활농업 실천기반을 구축하는 사업이다.
  옥상 면적 70㎡ 이상, 조성면적이 30㎡ 이상인 옥상을 우선적으로 선발할 계획이다.
  텃밭농장 설치에 따른 설치비는 공공기관의 경우 100%, 공동주택은 90%, 개인주택 및 상가는 80%까지 지원되며 참가자는 농장 조성 이후 3년간 운영해야 한다.

  싱싱텃밭은 사회복지시설 내 자투리 공간을 텃밭으로 조성해 옥상과 앞마당 등에서 직접 작물을 심고 기르며 몸과 마음의 안정을 찾도록 지원하는 사업이다. 
  텃밭조성 이후에는 원예치료 프로그램을 필수로 운영해야하며 시설 이용자들과 함께 텃밭을 가꿔 나간다는 특징이 있다. 
  조성면적 15㎡ 이상 가능한 사회복지시설로 국·공립기관을 우선적으로 선발한다.
  선발된 시설에는 싱싱텃밭 조성부터 원예치료사 파견을 지원해 원예치료 프로그램을 원활하게 운영할 수 있도록 도울 계획이다.

  옥상·싱싱텃밭 참여를 원하는 기관 및 개인은 지역경제과(2600-6628)로 전화문의 후 방문 신청하면 된다.

  한편, 4월부터는 장애학생·어린이를 대상으로 하는 꼬마도시농부학교도 운영하고 있다. 
  지역 내 장애인 학교인 교남학교와 어린이집에 텃밭을 조성하고 교육 프로그램을 운영하는 사업으로, 
  전문 강사가 학교와 어린이집을 방문해 텃밭놀이, 자연관찰 등 다양한 환경 도시농업 교육을 진행한다.

  구는 이번 조성사업 및 꼬마도시농부학교가 도시농업에 참여하지 않는 주민들에게도 도시농업을 직·간접적으로 체험하게 하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구 관계자는 “도시농업으로 바꾸는 일상 속 작은 변화가 마음의 여유는 물론 생활의 활력을 제공한다.”라며 
  “녹색 쉼터 역할을 톡톡히 하는 도시농업을 보다 많은 주민들이 경험해 보셨으면 좋겠다.”라고 밝혔다.

  이에 대한 기타 자세한 문의는 강서구청 지역경제과(2600-6628)로 하면 된다.
수정일자 2019-04-24


제2유형
본 저작물은 "공공누리" 제2유형:출처표시+상업적 이용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

만족도평가 만족도보기

사용자 만족도 평가 및 의견
페이지의 내용이나 사용편의성에 만족하십니까?

TOP